검수요청.png검수요청.png

이방궈지

해시넷
이동: 둘러보기, 검색
이방궈지(億邦國際, Ebang) 로고
이방궈지(億邦國際, Ebang) 로고와 글자

이방궈지(億邦國際, 억방국제, yì bāng guó jì) 또는 에방(Ebang)은 중국의 암호화폐 채굴업체이다. 1위 비트메인과 2위 자난윈즈에 이어 전 세계 채굴기 시장에서 3위를 차지하고 있다. 창업자는 후동(胡东)이다. 2018년 7월 19일 중국 상하이에 있는 허룬(胡润)연구소는 이방궈지의 기업 가치를 약 1조 7천억원으로 평가하였다.[1]

2014년 통신사업의 하락이후 이방궈지는 에이식(ASIC) 칩을 연구개발하면서 상용내장 14nm와 10nm인 에이식 칩을 출시했다. 현재 이방통신은 2017년부터 TSMC 회사와 협력하고 있고, 이방통신도 또 여러 세계적인 회사와 협의해 미래 에이식 칩 공급에 주력하고 있다. 2016년 12월 이방궈지는 채굴기 모델인 이비트 E9, 이비트 E9+, 이비트 E9.2, 이비트 E10, 이비트 E9.3을 시장에 출시했다.[2] 최신모델 이비트 E11 시리즈는 2019년 3월 31일에 출시될 예정이다.[3]

현황[편집]

이방궈지의 주요 업무는 에이식 웨이퍼 설계, 통신 네트워크 접속 설비 및 관련 장비의 개발 및 판매, 블록체인 프로세서 또는 채굴기BPU이다. 채굴기 브랜드는 '이비트'(翼比特)시리즈이다.

2018년 6월 24일 이방궈지가 홍콩 증권거래소에 제출한 주식공모서에 따르면 에이식 웨이퍼 설계 능력이 있는 블록체인기술회사로 설계생산판매 블록체인프로세서 또는 BPU를 통합하고 있다. 에리어 컨설팅 보고서에 따르면 2017년 이방궈지 시장 점유율은 판매수익 기준으로 11%, 이미 판매된 계산력으로는 10.9%로 세계 3대 비트코인 채굴 전용 BPU 생산업체로 발돋움했다.

공모서에 따르면 2015년부터 2017년까지 이방궈지의 매출은 9,214만원, 1억 2,000만 위안, 9억 7,800만 위안이며 순이익은 2,423만, 6,000만원, 1,114만 1,000만원, 3억 8,500만 위안이다. 이에 비해 자난윈즈는 2015년부터 2017년까지 매출 4,769만 위안, 3억 1587만 위안, 13억 800만 위안을 올렸다.이익은 각각 151만 1000위안, 5254만 4000위안, 3억 6000만위안이었다. 이 때문에 이방궈지매출은 자난윈즈보다 떨어지지만 2017년 순이익은 후자에 비해 2,000여만 위안이나 많다.

2017년 이방궈지는 총 15만8800건의 BPU를 판매하고 2017년 12월 31일까지 판매된 BPU는 평균 49위안에 판매된다. BPU판매에 힘입어 블록체인사업 수익은 2015년 12월 31일까지의 위안화 2920만 위안에서 2017년 12월 31일까지의 연간 위안화 9억2500만 위안으로 30배 늘었다.특히 이방궈지는 2015년부터 2017년 말까지 약 1190만 원, 2460만 원, 6770만 원을 연구개발비로 지출했다. 2016년 매출은 늘었지만 순이익은 2015년보다 줄거나 연구개발비 증가에서 비롯됐다.[4]

이란 통신제품수출 미국 제재[편집]

이방궈지는 최신 주식공모설명서에서 이란에 420만 위안 상당의 통신제품을 수출했다고 밝혀 미국의 제재를 받았다. 이방궈지는 의도한 것이 아니라고 해명하면서 이미 미국 해외 자산운용사 사무실과 산업안전국에 자체 정보를 알리고 앞으로 국제 제재 법률 및 법규를 위반하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이로 인해 이방궈지 제재가 이뤄지면 달러 결제 시스템이 폐쇄돼 해외 시장을 잃거나, 반도체 공급경로도 폐쇄되는 위험을 겪게 된다. 국제제재법률고문은 진정한 제재를 받을 위험이 낮다고 밝혔다.[5]

암호화폐 하락[편집]

암호화페의 하락세가 멈추지 않아 채굴수익의 원가를 커버하기 어려워 채굴기 판매업체는 거의 침체에 빠졌다. 물론 이방궈지는 비트코인 채굴기 방면에서 큰 수익을 얻었지만 순전히 채굴기 생산 및 판매에 의존하는 것이 회사에 위험할 있다는 것을 분명히 인식한 후동은 "2018년에 비록 통신사업이 하락했지만 그는 여전히 우리의 중요한 업무이고 만약 채굴기 시장이 침체되면 통신업무는 우리에게 충분한 수익을 가져다 줄 것이다."라고 말했다. 현재 이방궈지는 5G 통신 관련 제품 개발도 연구하고 있으며 2020년 5G 상용 이전에 2019년에 출시될 전망이다.

은두망 피해자들의 빚 독촉 파문[편집]

2018년 9월 29일 은두망(银豆网) 사건 피해자들이 3대 채굴기업체의 하나인 이방궈지의 빚을 독촉을 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P2P 플랫폼인 은두망은 7월 18일 44억위안(약 1조7000억원)의 피해와 2만명에 이르는 피해자가 발생하였다.

2017년 12월 ~ 2018년 2월 은두망의 실제 관리인 이영강의 아내 최훙웨이가 이방궈지에 5억249만 위안을 투자했고 2018년 3월 ~ 4월에는 이방궈지가 최훙웨이한테 3.8억위안을 돌려주고 나머지 1.449억위안의 자금이 행방불명하였다. 은두망 피해자들은 돈을 돌려달라고 요구했다. 2018년 11월 1일 홍콩증권거래소에 상장폐지 당했다는 뉴스가 여러 매체를 통해 보도되었다. 원인은 불법금융행위에 가담한 혐의 때문이다.[6]

증시상장 현황[편집]

이방궈지는 2018년 6월과 12월에 두차례 걸쳐 홍콩거래소 상장을 신청했지만 실패한 후 세번째로 자본시장에 출사표를 던지고 나스닥IPO를 진행 중에 있다고 2019년 12월 4일 전 링크VC(LinkVC) 파트너 장리(张力)가 밝혔다. 세계 2위 비트코인 채굴업체인 가나안(嘉楠耘智, Canaan)이 지난 11월 21일 최초로 나스닥 상장에 성공하면서 이방궈지뿐만아니라 비트메인도 나스닥 박차를 가하고 있다. 비트메인은 2019년 11월 SEC에 기업공개 신청서를 비공개로 제출한 바 있다.[7]

항저우에방지우썽테크놀로지(杭州亿邦聚盛科技有限公司)를 에방계열사 중국대륙채굴기업무의 주체로 하며 지분을 통한 실제통제인은 후동(胡东)으로 홍콩에방기술(香港亿邦技术)이 11,177.1만 위안을 출자한 것으로 알려졌다. 2003년에 에방은 통신 네트워크 사업자에서 설비 대리 사업자로 전환했다. 2014년 시작된 블록체인 업계는 후동이 블록체인 시장의 잠재력을 예리하게 감지하고 에방이 자체 기술 우위를 앞세워 블록체인 프로세서를 생산하는 BPU, 즉 채굴기를 개발하기 시작했다. 2015년 에방은 New OTC Market(新三版)에 올랐고 순이익은 2015년 2424만 위안에서 2017년 3억8500만 위안으로 15배 늘었다.[8]

각주[편집]

  1. Wolfie Zhao, 〈비트메인 등 중국 채굴업체 3곳, 유니콘 대열에 합류〉, 《코인데스크코리아》, 2018-07-20
  2. 用户投稿, 〈亿邦国际具备丰富的专业知识和先进的研发能力〉, 《站长之家》, 2018-10-15
  3. 翼比特矿机〉, 《翼比特》
  4. Tong, 〈第三大比特币矿机产商欲登陆港股 神秘胡氏家族浮现〉, 《搜狐》, 2018-06-26
  5. 深链Deepchain, 〈恐因伊朗问题遭美国制裁 亿邦国际上市求生〉, 《新浪》, 2018-12-21
  6. 矿机巨头亿邦国际遭银豆网案受害者上门讨债 上市之路恐有波折?〉, 《链路财经》, 2018-10-10
  7. 唐婧, 〈亿邦国际冲刺纳斯达克IPO 第三次向资本市场发起冲击|亿邦国际〉, 《新浪网》, 2019-12-04
  8.  〈亿邦国际正进行纳斯达克IPO,第三次冲击资本市场-区块链-〉, 《自链财经》, 2019-12-04

참고자료[편집]

같이 보기[편집]


  검수요청.png검수요청.png 이 이방궈지 문서는 채굴업체에 관한 글로서 검토가 필요합니다. 위키 문서는 누구든지 자유롭게 편집할 수 있습니다. [편집]을 눌러 문서 내용을 검토·수정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