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수요청.png검수요청.png

뉴스핌

해시넷
이동: 둘러보기, 검색
민병복 뉴스핌 대표이사

뉴스핌(Newspim)은 대한민국의 언론 미디어 그룹이다. 종합 민영 통신사 뉴스핌 통신과 경제 재테크 월간지 안다로 구성됐다. 2003년 4월 온라인 경제신문으로 창간했다. 2016년 7월 월간 ANDA를 창간했다. 이어 2018년 4월 민영 통신사로 전환했다. 본사는 서울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70 미원빌딩에 위치해 있다. 대표이사는 민병복이다.

개요[편집]

2003년 4월 뉴스핌은 온라인 경제 전문 매체로 창간했다. 사시(社是)는 정보후생(正報厚生). 캐치프라이즈는 글로벌 성공 동반자다.

2006년 6월부터 코스콤에 뉴스핌의 기사를 독점적으로 제공했다. 2007년 5월에는 키움증권 하나대투증권 팍스넷 씽크풀에 기사를 제공하기 시작했다. 그해 6월에는 한국은행(BOMIS 정보통신망)에 기사를 공급했다.

2008년 3월부터는 대우증권과 교보증권, 그리고 포털사이트인 다음에 기사를 제공했다. 같은 해 9월에는 현대증권과 포털사이트 네이버에 기사를 공급하기 시작했고, 10월부터는 동부증권과 KB증권 삼성증권 미래에셋증권에 기사를 제공하기 시작했다. 2009년 6월에는 로이터통신사와 기사 독점 공급계약을 체결했다.

2018년 4월 10일 창간 15주년을 맞아 민영 통신사 전환을 공식 선언했다. 기자수는 약 150여명으로 정치부를 비롯한 11개 취재부서가 편집국내 있다. 지방본부를 신설하고 기자 40여명을 충원해 200명에 가까운 인력으로 재편했다. 2019년 1월에도 수습기자 14명을 새로 채용할 정도로 사세를 확장하고 있다. 규모만으로 봤을때 국내 민영 통신사 가운데 세번째다. 편집국장은 2018년 박승윤에서 2019년 박종인(전 마케팅/전략 담당 상무)로 바뀌었다.

다우 존스의 Factiva에 뉴스를 공급하는 신문사 중 하나이다

주요인물[편집]

1961년 충북 청원 출생. 1980년 청주고등학교 졸업. 1988년 서울대학교 인문대 불어불문학과 졸업. 1989년부터 1995년까지 헤럴드경제신문 취재기자. 1995년부터 2000년까지 로이터통신 서울 특파원. 로이터통신 아시아 특종상 수상. 로이터통신 부편집장. 2000년부터 2003년 머니투데이 채권팀장. 2004년부터 현재 뉴스핌 대표이사.

연혁[편집]

  • 2003년 4월: 창간
  • 2006년 6월: 코스콤 뉴스핌 기사 독점 제공[6]
  • 2007년 6월: 한국은행(BOMIS, 정보통신망) 기사 제공
  • 2009년 6월: 로이터통신 기사 국내 독점 제공
  • 2011년 2월: 블룸버그통신, 다우존스 기사 제공
  • 2012년 5월: 제1회 서울 이코노믹 국제포럼 개최
  • 2012년 8월: 뉴미디어본부 신설
  • 2013년 2월: 중국본부 신설
  • 2013년 4월: 창간 10주년 기념 제2회 서울 이코노믹 국제포럼 개최
  • 2013년 5월: 중국경제연구소 출범
  • 2013년 7월: 중국 인민망 기사 공급 및 제공
  • 2014년 1월: 네이버 뉴스스탠드 기사 제공
  • 2014년 7월: 프리미엄 뉴스 서비스 'ANDA' 서비스 오픈
  • 2016년 8월: 글로벌 성공투자 동반자 月刊 'ANDA' 발간
  • 2018년 4월: 종합 민영통신사 전환

국영통신사인 연합뉴스를 제외하고는 민영통신사 중 규모가 3 번째로, 민영뉴스통신사 대표인 뉴시스, 뉴스1 다음으로 구분되지만, 경제지로 시작했고 통신사로 전환한지 얼마되지 않아 뉴스통신사로서의 인지도는 높지 않다.

주요상품[편집]

프리미엄뉴스 안다(ANDA)[편집]

  • 뉴스핌이 생산하는 하루 300여 콘텐츠 가운데 고갱이를 엄선하여 별도로 제공
  • 국내 기업의 글로벌 도약과 성장, 자산관리(GAM) 등에 초점
  • 미국, EU, 일본 등 선진국시장은 물론 중국과 신흥국 시장 조망
  • 가치가 높아지는 기업을 발굴하고, 세계적 비즈니스 트렌드와 경영활동 소개
  • 예·적금, 펀드, 부동산 등 시의적절한 투자 노하우 및 자산비중 모색

비즈니스 및 투자 성공을 위한 월간지 ANDA[편집]

  • 깊이 있고 통찰력 있는 글로벌 재테크 노하우
  • 중국에 대한 모든 알짜 정보
  • 아시아 시장에 대한 풍부한 콘텐츠
  • 새로운 비즈 트렌드에 대한 심층 분석과 전망
  • 아트 재테크, 문화와 예술이 있는 여향, 스타와 파워 리더들의 숨은 이야기

PIM 뉴스[편집]

국제뉴스[편집]

  • 지적재산권 문제를 해결한 클린 콘텐츠; 로이터·지지 통신과특약체결로 지재권 해결
  • 24시간 리얼타임 뉴스제공; 미국·중국·일본등 지역 전문기자가 뉴스제작

종목뉴스[편집]

  • 하루 최대 120건(평균70건)의 빠르고 정확한 로보(AI)뉴스 서비스
  • 한국투자교육연구소와 공동제작한 증권사리포트, 잠정실적, 사업보고실적 속보

본격 B2B 맞춤콘텐츠 뉴스핌통신플러스[편집]

  • 로이터, 신화, 지지 등 해외 뉴스통신사의 다양한 콘텐츠를 한글로 번역하여 제공
  • 기획탐사, 영상뉴스 등 차별화된 콘텐츠
  • 언론사(신문, 방송 등)와 정부(중앙 및 지방), 국회, 공기업은 물론 주요 기업 등에 고도화된 맞춤 콘텐츠 제공

참고자료[편집]

같이 보기[편집]


  질문.png 이 문서는 로고가 필요합니다.  

  검수요청.png검수요청.png 이 뉴스핌 문서는 블록체인 미디어에 관한 글로서 검토가 필요합니다. 위키 문서는 누구든지 자유롭게 편집할 수 있습니다. [편집]을 눌러 문서 내용을 검토·수정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