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수요청.png검수요청.png

㈜글로스퍼랩스

해시넷
이동: 둘러보기, 검색

㈜글로스퍼랩스(Glosfer Labs)는 한국의 블록체인 개발 업체이다. 고철 사업을 하던 코스닥 등록 회사인 ㈜지엠알머티리얼즈(GMR Materials)가 변경한 사명으로, ㈜지엠알머티리얼즈는 철스크랩(고철) 수출입 및 철강재 유통사업을 했었다. ㈜글로스퍼랩스는 기존 ㈜지엠알머티리얼즈가 해오던 사업은 기존과 같이 유지하며, 이에 블록체인 활용 방안을 구상하여 블록체인 신규 사업 확대에 중점을 맞추고 있다. 대표이사는 김태원이다.

개요[편집]

고철 수출 및 유통 업체 ㈜지엠알머티리얼즈가 2019년 11월 15일 블록체인 업체 ㈜글로스퍼김태원 최고경영책임자(CEO)를 신임 대표로 선임하고, 사명도 ㈜글로스퍼랩스로 변경했다. 또한, 한창래 사외이사가 일신상의 이유로 중도퇴임하고, 조산구 사외이사가 새로 선임됐다. ㈜글로스퍼홀딩스는 2019년 9월 30일 지엠알코리아의 지분을 인수하는 계약을 맺었고 2019년 11월 15일 임시주총에서 경영권을 넘겨받았다.[1] 또한, 기존 고철 사업에서 블록체인 활용 방안을 구상하고 철강, 유통 분야에서도 플랫폼을 만들어 기존 사업을 확장할 계획이다.[2]

주요 인물[편집]

김태원 글로스퍼랩스 대표이사
  • 김태원 : ㈜글로스퍼랩스의 최고경영책임자이며, 한국블록체인산업진흥협회 부회장, 한국핀테크산업협회 이사이다.[1]동국대에서 컴퓨터 공학을 전공하며 졸업 후 한국신용평가정보에 입사했다. 김태원은 유년시절부터 프로그래밍과 해킹에 관심이 많았다. 그는 동국대에서 컴퓨터 공학을 전공하며 졸업한 후 한국신용평가정보에 입사하였다. 그는 이때부터 블록체인에 관심을 갖기 시작했고 2012년 대학 후배 5명과 ㈜글로스퍼를 설립하였다. 김태원은 퍼블릭 블록체인 기술 개발을 필두로 '인피니티 프로젝트'를 통해 기업 맞춤형 블록체인 솔루션을 위한 인피니티 플랫폼을 만들고 탈중앙화된 암호화폐 거래소를 구축함으로써 블록체인 기술의 실생활 적용을 목표로 하고 있다.[3]

특징[편집]

㈜글로스퍼는 지난 9월 30일 ㈜지엠알머티리얼즈(㈜지엠알코리아)의 원래 주인이었던 골드마운틴그룹이 보유한 주식 118만 주와 리싸이맥스가 보유한 전환사채를 각각 160억 원과 35억 원에 사들였다. ㈜지엠알머티리얼즈 지분 23.99%를 최대 주주 지위에 확보하였다. ㈜지엠알머티리얼즈의 지배구조는 골드마운틴그룹(56.6%)→지엠알코리아(23.39%)→㈜지엠알머티리얼즈의 김태원(100%)→㈜글로스퍼(100%)→㈜지엠알코리아(23.39%)→㈜글로스퍼랩스의 구조로 바뀌는 셈이다. 2019년 초부터 ㈜글로스퍼는 기술 특례 상장을 준비했으나 블록체인 기업에 대한 정부의 평가가 그다지 좋지 않은 점을 고려해 우회 상장으로 방향을 튼 것으로 보인다.

㈜글로스퍼는 2017년 3월 설립된 블록체인 솔루션 제공사이다. 국내 최고의 블록체인 관련 기술을 보유한 기업으로 꼽힌다. 지역 화폐 사업을 처음으로 시작한 곳이기도 하다.[4] ㈜글로스퍼는 2017년 3월 설립된 블록체인 솔루션 제공사이다. 서울 노원 지역 화폐 발행, 암호화폐 거래소 솔루션, ICT 기반 정신건강 프로그램 '마음 톡톡', 블록체인 뮤직 플랫폼 '업뮤직', 영등포구청에 구축한 '블록체인 기반 제안평가시스템', 2018 KISA 블록체인 시범사업 해양수산부 과제인 '블록체인 기반 컨테이너 부두간 반출입증 발급 시범사업' 등 블록체인 프로젝트를 수행했다. ㈜글로스퍼가 상장사 인수를 위해 쓴 돈은 각종 정부 프로젝트를 수주해 받은 돈이라기보다는 ICO를 통해 조달한 자금일 가능성이 크다. ㈜글로스퍼는 국내에서 ICO가 금지되기 직전인 2017년 9월 25일 ICO를 진행해 약 148억 원의 자금을 유치했으며, 당시 비트코인 3,500개를 모았다. 2017년 말 비트코인 가격 급등을 감안하면, 이 비트코인을 2,000만 원에 팔아 현금화했다고만 가정해도 700억 원가량의 자금을 확보한 셈이다. ㈜글로스퍼의 ㈜지엠알머티리얼즈 인수 공시(2019년 9월 30일) 바로 다음 날 거래일인 2019년 10월 1일, ㈜지엠알머티리얼즈 주가는 상한가(603원)로 직행했다. 그러나 예상과 달리 차익 실현 매물이 쏟아지면서 2019년 9월 30일 종가와 같은 464원에 마감했다. 이후 상승과 하락을 이어갔지만, 전반적인 상승세로 2019년 11월 15일 종가는 587원을 기록 중이다.

㈜글로스퍼는 상호변경의 이유로 '회사의 경영목적 및 사업 다각화 전략을 위한 상호변경'을 들었다. 곧, 블록체인 기술 기업으로 사업 쪽으로 완전히 방향을 트는 셈이다. 사업 분야를 완전히 바꾼다고 해서 ㈜글로스퍼랩스의 기업 가치가 얼마나 좋아질지는 모르겠으나,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을 참고하면, ㈜글로스퍼가 최대 주주 지위에 올라선 2019년 9월 30일 여러 개의 공시가 동시에 쏟아졌다. 먼저, 2020년 1월 31일 자금 납입을 기준으로 ㈜글로스퍼에 대해 50억 원 규모의 유상증자(발행가 500원)를 실시한다. 또, 크립토아이알을 대상으로는 2020년 11월 29일 전환이 가능한 전환사채 50억 원어치를, 코너스톤얼라이언스펀드와 크립토아이알을 대상으로 2021년 1월 30일 전환이 가능한 전환사채를 각각 70억 원, 30억 원어치 발행했다. 유상증자로 주식 수가 늘어나고, 전환사채를 주식으로 전환하면 도대체 주식 총수가 얼마나 되는지 짐작도 어렵다. 주식 총수가 늘어난다는 건 내가 가진 주식의 가치가 그만큼 희석된다는 의미이다. 당장 주가가 오를 것 같아 투자하겠다면 말릴 수는 없지만, 자신이 산 주식에 일어날 일 정도는 알고자 한다면, 공시 정도는 숙지해야 한다.[5][6]

각주[편집]

  1. 1.0 1.1 황치규 기자, 〈GMR머티리얼즈, 글로스퍼랩스로 새출발...김태원 대표 선임〉, 《더 비체인》, 2019-11-15
  2. 스틸프라이스, 〈글로스퍼랩스, GMR 고철사업 ‘유지’…블록체인과 연계〉, 《스틸프라이스》, 2019-11-21
  3. 방은주 기자,〈김태원 글로스퍼 대표 "ICO 겨울 아니다... 오라클과 같은 회사 될 것"〉,《지디넷코리아》, 2018-09-06
  4. 이정희 기자, 〈김태원 글로스퍼 대표 “연내 블록체인 원천기술 공개”〉, 《이투데이》, 2019-11-17
  5. 조인디, 〈글로스퍼랩스로 바꾼 GMR머티리얼즈, 투자해도 될까?〉, 《코박》, 2019-11-15
  6. 고란 기자, 〈글로스퍼랩스로 바꾼 GMR머티리얼즈, 투자해도 될까?〉, 《조인디》, 2019-11-15

참고자료[편집]

같이 보기[편집]


  질문.png 이 문서는 로고가 필요합니다.  

  검수요청.png검수요청.png 이 ㈜글로스퍼랩스 문서는 블록체인 개발업체에 관한 글로서 검토가 필요합니다. 위키 문서는 누구든지 자유롭게 편집할 수 있습니다. [편집]을 눌러 문서 내용을 검토·수정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