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시넷이 2019년 10월 15일(화)에 2019년 해시넷 블록체인 콘퍼런스를 진행합니다.
2019년 9월 16일(월) 국회의원회관에서 한국블록체인기업진흥협회 창립1주년 기념식이 개최됩니다.   (예전 공지 보기)

검수요청.png검수요청.png

코모도

해시넷
이동: 둘러보기, 검색
코모도(Komodo) 로고
코모도(Komodo) 로고와 글자

코모도(Komodo)는 지캐시와 비트코인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사용하는 보안성 및 확장성이 뛰어나고 개인 정보 보호에 중점을 둔 암호화폐 프로젝트이다. 코모도는 도마뱀(Komodo Dragon)처럼 강한 보안을 상징하는 브랜드이다. 코모도의 화폐 단위는 KMD이다. 코모도는 익명성을 중시하는 프라이버시 코인 계열의 암호화폐인 지캐시에서 포크되었기 때문에 영지식증명을 통해 익명성을 보장한다. 또한 코모도 자체의 블록체인 이외에 추가로 기존 비트코인의 블록체인도 사용하는 지연작업증명(DPoW) 방식의 합의 알고리즘을 도입함으로써 위변조가 불가능한 안전한 보안을 달성하였다.

목표[편집]

코모도의 궁극적인 목표는 미래의 플랫폼으로 성장하고자 하며 다양한 파트너쉽을 통해 완전한 생태계를 구축하는 것이다. 이 프로토콜은 블록체인 기술을 탈중앙화시키는 동시에 보안과 독립성도 제공하도록 설계되었다. 웹사이트에 따르면 코모도 플랫폼은 "만들고, 시작하고, 번성하기 위한 자유"라는 원칙에 따라 운영된다. 이를 위해, 다양한 레벨의 개발자들이 단대단(end-to-end)으로 어떤 분야에서도 쉽게 쓰일 수 있도록 디자인된 블록체인 솔루션이다.[1]

주요 인물[편집]

제임스 리(James Lee) 코모도 창시자 (얼굴을 드러내지 않는다.)

코모도는 익명성에 기반한 프로젝트로 팀원들의 신분을 잘 드러내지 않았다. 코모도의 창시자는 제임스 리(James Lee)라는 가명을 사용하는 인물로서 본인의 아이디인 'JL777'만 공개하였고 본인의 얼굴과 신원에 대해 드러내지 않고 있다. 최근 업데이트된 코모도 홈페이지에는 총괄에 벤 페어뱅크, CTO 카단 스테들만(Kadan J. Stadelmann), 마케팅 책임자 스티브 리, CS 총괄은 사담 호세인이고 이들의 SNS와 링크드인이 업데이트되었다. 하지만 창시자인 제임스 리에 대해서는 정보를 공개하지 않고 있다.[2] 2018년 코모도는 각 분야의 전문 팀원들을 충원하여 개발, 마케팅 및 관리를 강화하고 있다.[3]

특징[편집]

코모도(Komodo)
코모도 도마뱀(Comodo Dragon)

에코시스템[편집]

코모도 프로젝트는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 기업가와 일반 투자자들의 힘을 강화하는 것으로, 코모도 커뮤니티에서 기업가와 일반 투자자들 그리고 다른 사용자들이 함께 사용할 수 있는 에코시스템이다. 그리고 처음 개발할 때부터 모듈식으로 설계하여, 다른 암호화폐 프로젝트의 개발자들이 적용하고자 하는 기술들을 선택하여 적용할 수 있다. [1]

프라이버시 코인을 포크한 블록체인[편집]

코모도는 지캐시에서 포크해서 만들어진 플랫폼이다. 그래서 지캐시와 마찬가지로 영지식증명을 통해 익명성을 보장하고 선택적 투명성이 제공되는 프라이버시 코인이다. 프라이버시 코인은 사용자의 익명성을 강조하는 것이 특징이다. 대표적으로 대시, 지캐시, 모네로가 있다. 대표적인 코인과 비트코인을 비교하면, 비트코인은 사용자의 거래명세들이 블록에 저장되고 그 블록들이 연결돼 블록체인을 형성한다.

프라이버시 코인 이슈[편집]

프라이버시 코인에서 제공하는 '익명성'을 마약 거래 등의 법으로 규제하는 일에 사용될 수 있다는 위험성이 제기되자, 코모도는 송신자와 수신자 사이의 기록을 서로 확인할 수 있도록 하는 기능을 추가하여 단점을 보완했다.

지연된 작업증명의 합의 알고리즘[편집]

지연된 작업증명(DPoW: delayed Proof of Work)으로 불리는 코모도의 합의 알고리즘은 기존 코모도 블록체인에 추가로 비트코인 블록체인을 사용하는 이중 보안 시스템이다. 두 개의 보안 레벨은 각기 다른 주체가 담당하는데, 코모도 네트워크의 일반 채굴자들이 생성한 블록들을 비트코인 네트워크에서 다시 검증을 받는 공증 노드(Notray nodes)가 있다.[4]

보안성[편집]

코모도는 이전 비트코인 네트워크보다 강력하고 혁신적인 보안을 제공한다. 그리고 이에 대해 큰 비용을 요구하지 않는다. 지캐시의 영지식증명에 지연된 작업증명(DPoW) 방식을 추가하여, 무결성을 보장하는 기능을 비트코인 해시 레이트를 재활용하는 것으로 개발했다. 검증은 2단계를 거치며, 코모도 블록체인의 채굴자들이 1차 검증을 한 뒤, 비트코인 네트워크에서 2차 검증을 거친다. 2차 검증은 코모도 코인을 가지고 있는 사람 중 64개의 노드를 선정하여 공증 노드로 활동을 한다.

코모도를 해킹할 경우, 반드시 비트코인의 블록체인을 변경해야만 한다. 하지만, 비트코인의 블록체인을 변경한다는 것은 거의 불가능하기 때문에 코모도는 해킹이나 보안과 관련해 매우 안전하다. 그리고, 코모도 플랫폼을 통해 다른 블록체인과 연결할 수 있다, 이로 인해 사용자는 수수료를 절감할 수 있다.

아토믹스왑[편집]

최초의 아토믹스왑 아이디어는 2013년 티어 놀란(Tier Nolan)이 비트코인토크(Bitcointalk) 포럼에 등록한 글에서 볼 수 있는데, 2014년 코모도(Komodo)의 주요 개발자인 'JL777'이 처음으로 아토믹스왑 개발에 성공했다. 아토믹스왑(atomic swap)은 '아토믹 크로스 체인 트레이딩'(atomic cross chain trading)의 줄임말로서, 간략히 코인 스왑(coin swap)이라고도 하는데, 암호화폐 거래소를 거치지 않고, 서로 다른 암호화폐를 직접 교환하는 것을 말한다.

코모도는 암호화폐를 교환할 수 있는 아토믹스왑을 제공한다. 분산화된 교환 시스템으로 기존 시스템의 에스크로, 바우처와 같은 중계자들이 제외된다. 또한 별도로 요구하는 입력과정이나 지급에 대한 어떠한 제한도 없이 모든 암호화폐에 제공된다. 여기에는 비트코인, 이더리움 기반의 토큰들과 ERC-20 토큰이 포함된다. 암호화폐를 거래하는 대부분의 거래소는 안전한 보안 수준을 갖고 있지 않다. 분산화된 에스크로 시스템, 사이드 체인을 활용하는 블록체인 거래소 등은 아직 기술이 완전히 구현된 것이 아니다.

1. 아토믹스왑(atomic swap)과 에토믹 스왑(etomic swap)

아토믹스왑(atomic swap)과 에토믹 스왑(etomic swap)

비트코인 프로토콜을 기반으로 하는 스왑은 아토믹스왑 (Atomic Swap)이라 하고 이더리움 프로토콜 기반으로 하는 스왑은 에토믹 스왑(Etomic Swap)이라 한다. 두 방법은 일반 사용자에게 중요하지 않을 수 있지만, 기술 수준에서는 그 차이를 이해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것은 보안과 연결되며, 보안은 모든 암호화폐 교환의 기반이 된다.

2. 아토믹스왑

바터덱스의 아토믹스왑 기술은 나카모토 사토시가 제안한 비트코인 프로토콜에서 제공하는 보안 기능에 의존한다. 이러한 보안 기능은 안전한 분산형 덱스를 구축하는 데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비트코인 프로토콜의 원래 보안 기능은 금융 가치를 안전하게 이전하기 위한 사전 테스트 된 방법이다.[5][6]

아토믹스왑은 암호화폐를 다른 암호화폐와 직접 교환하는 것이다. 서로 모르는 거래 당사자들, 둘 사이에 암호화폐를 교환할 수 있도록 하는 시스템이다. 이를 위해서 서로 다른 암호화폐의 지갑과 이를 교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필요하다. 아토믹스왑을 개발하는 팀은 비트코인다크(BTCD)를 개발한 경험이 있고 이들은 코모도 플랫폼을 새로 개발하고 있다. 바터덱스(BarterDEX)는 사용자들에게 아토믹스왑을 해내는 앱으로서의 기능과 거래소(DEX)로서의 기능인 오더북, 주문, 관리, 실행 중인 디앱(dApp)들 사이의 주문 이력, GUI 내 표시되는 차트 등을 제공한다.

3. 게임 체인저

사용자는 바터덱스를 실행해서 다른 이들과 접속하고, 각각 분산거래소 네트워크의 일부를 구성한다. 이러한 방식으로 사용자 간에 서로 연결할 수 있고, GUI 내에서 중앙 거래소를 사용하는 것과 같은 방식(오더북, 그래프, 기타 등)으로 상호 거래할 수 있다. 이때, 각각의 유저들이 소유한 지갑과 주문 등은 완전 탈중앙화 상태이다. 사용자가 바터덱스 앱을 종료시키면, "네트워크"로부터 분리된다.

4. 지갑 관리

바터덱스는 각기 다른 지갑을 소유한 사용자들에게 두 가지 옵션 네이티브(Native)와 일렉트럼(Electrum) 서버를 제공한다. 이는 거래하고자 하는 각 토큰에 대한 옵션을 제공하는 것이다. 바터덱스를 설치했을 때, 사용자는 코모도(KMD) 지갑을 생성하거나 기존 지갑 가져오기를 선택할 수 있다. 다음으로 교환하고자 하는 코인들을 고를 때, 네이티브 또는 일렉트럼 서버를 선택해야 한다. 네이티브를 선택하면 바터덱스는 로컬 시스템에서 돌아가는 기본 지갑 기능을 탐색하는데, 사용자가 로컬 PC에서 비트코인 지갑을 실행 중인 경우와 같다. 이 경우 바터덱스에서 잔액을 확인할 수 있고 직접거래도 할 수 있다.

예) 비트코인 지갑이 없는 A가 비트코인 지갑과 라이트닝 코인 지갑을가진 B로부터 비트코인을 받을 때, B의 비트코인 지갑은 일렉트럼 서버를 이용하려고 할 것이다. 이런 경우 A는 비트코인 지갑을 설치하지 않고도 자신만의 BTC 지갑을 가지게 된다.

물론 로컬에서 이용하는 모든 코인지갑들을 따로 가지고 있는 경우, 각각 네이티브를 선택하고 바터덱스에 추가하여, 각각의 앱이 모든 지갑을 로컬로 접속해서 사용할 수도 있을 것이다. 하지만, 로컬에서 실행하는 지갑 모두가 네이티브로 바터덱스에 맞는 것은 아닐 것이다. 일렉트럼(electrum) 서버를 이용하여 바터덱스를 사용하면, 사용자는 간단하고 빠르게 다양한 코인들을 사고팔 수 있어, 지갑을 보관용만이 아닌 거래소처럼 이용할 수 있다. 또한 바터덱스를 이용하더라도 사용자는 프라이빗키를 가지고 백업할 수 있는 바터덱스 내의 자신의 지갑에 자산을 보관할 수 있다. 이러한 기능을 하는 아토믹스왑은 코모도가 유일한 프로젝트이고 이는 시작에 불과하다.

5. 거래소의 보안문제를 해결

1) 거래소의 보안 문제

아토믹스왑은 제3자를 통한 거래나 프라이빗 키를 제공하지 않는 다른 거래소를 이용할 때 자산을 잃어버릴 수 있는 문제를 해결한다. 심지어 이더델타(EtherDelta) 같은 분산 거래소도, 거래하려면 지갑에서 스마트 계약 계좌로 따로 송금을 해야만 한다. 이것은 위험하면서도 비용이 발생한다. 그리고 투자자와 암호화폐를 거래하는 이들이 직면하고 있는 또 다른 중앙화 거래소들의 문제는 "지갑 점검 중" 또는 출금할 수 없는 문제이다. 대부분의 사용자는 이것이 거래소의 자산 흐름을 보호하려는 고의적인 행위라고 추측하고 있다. 어쨌든, 자금을 거래소에 넣어둔다면 그 자금은 우리가 제어 할 수 없고 출금하기 전까지는 실제로 우리 것이 아니다. 지난 몇 년 동안 몇몇 거래소가 사라지면서 거래소에 보관하던 개인의 자산을 찾을 수 없게 된 사건들을 보았다. 고의 또는 해킹이나 기술적 문제(데이터 분실 등)이든 위험은 완전히 해결되지 않고 있다. 이러한 대안적 방법들이 도움은 되겠지만, 아토믹스왑이 그 자체로서 가지는 효율에는 미치지 못한다. 아토믹스왑은 거래 프로세스를 단순화하고, 직접적이며, 분산화하는 기술이다.

2) 아토믹스왑의 솔루션

코모도는 아토믹스왑 기술과 관련 일렉트럼(Electrum) 아토믹스왑을 개발했다. 스왑을 하려면 모든 블록체인 프로젝트는 로컬 컴퓨터 양측의 네트워크 내 모든 블록체인을 모두 내려받아야 하는데, 파일 용량이 너무 커서 데이터 저장 용량이 큰 단말기를 소유하지 않은 이들이 사용하기에 어렵다. 일렉트럼 아토믹스왑은 관계된 블록체인을 모두 내려받을 필요가 없게 해 준다. 일반인들이 암호화폐를 거래하는 과정을 단순화시킨, 간단하고 가벼운 지갑으로 코모도 거래소에도서 사용할 수 있다.[7]

분산형 ICO (DICO)[편집]

DICO Blocknation(첫번째: 다이코 블록네이션 파티)

기업가들은 코모도 시스템에서 신제품 및 서비스를 출시할 수 있다. 여기에는 강력한 개인정보 보호 기능을 포함하고 있어, 투자자나 구매자가 보다 안전하게 프라이버시 권한을 가지고 상품과 서비스를 거래하고 구매할 수 있다. 또한 프라이버시를 바라는 투자자들로부터 기업가들의 제품과 서비스에 크라우드 펀딩을 받기가 쉽다.[1][8] 분산형 ICO는 코모도의 바터덱스(BarterDex)와 아토밋 스왑을 통해 이뤄진다. 또한 코모도의 기술과 마케팅 채널, 컨설팅 적용이 쉽기 때문에 스타트업에 유리한 프로젝트이다. 코모도는 한 번에 한 개의 분산형 ICO(Decentralized ICO) 프로젝트를 진행하므로, 파트너쉽 절차도 까다롭다. 2018년 4월 블록네이션(Blocnation)이 첫번째 분산형 ICO로 진행되었다.[9]

51% 파워를 이용한 이중지불 공격[편집]

2018년 블록체인 이슈 중 하나는 작업증명(POW) 방식에 대한 51% 해킹 공격과 이로 인한 이중지불(double spending) 공격으로 많은 코인과 거래소들이 손실을 보았다. BTG 해킹과 EquiHash 알고리즘인 ZENCASH 더블스펜드 공격, 그리고 GameCredits에 대한 반복적인 공격이 있었고, 2018년 상반기 거의 절반을 거래소들이 지갑 점검으로 보내기도 했다. 특히 작업증명(POW) 방식의 알트코인들의 상대적으로 낮은 Hashrate를 약점으로 드러내는 리스트가 공개되기도 했다. 클라우드 채굴 서비스를 이용할 경우 단 몇백 달러에서부터 수십만 달러만으로 실제 공격이 가능하다는 점은 블록체인 신뢰성에 대한 의문이 들기도 한다.

게임크레딧이더리움 EMC2는 코모도에 보안을 위탁하였다. EMC2에 10월 8일 해킹을 하겠다고 알린 해커가 있었지만, 코모도에 보안 위탁을 한다는 뉴스 이후, 실제 해킹이 일어나지 않았다. 이후 10월 17일 화이트해커의 호기심으로 이중지불의 해킹 시도가 있었다.[10] 해킹을 막을 수 있었던 것은 EMC2 체인이 코모도 블록체인을 이용하여 주기적으로 코모도 블록체인에 트랜잭션 기록을 남기기 때문이다. 그리고 이를 비트코인 블록체인에 트랜잭션기록을 올린다. 즉 통째로 백업을 하는 것과 같다. 이러한 모든 백업지점은 코모도 시스템의 체크포인트가 되어 그 이후 51%파워를 이용한 이중지불을 위한 블록체인 재구성 자체가 받아들여지지 않게 된다. 이중지불이 성공하려면 거래소가 요구하는 컨펌횟수만큼 계속 유지해야하는데, 중간 중간에 있는 체크 포인트 정보가 이를 불가능하게 만든다.[11]

경쟁자[편집]

코모도는 블록체인의 여러 방면에 걸쳐있기 때문에 다양한 측면에서 많은 경쟁상황에 놓여있다. 바터덱스(BarterDEX)는 비트쉐어(BitShare), 이더델타(EtherDelta), 웨이브즈(Waves)등과 같은 분산화된 거래소들과 경쟁하고 있다. 그리고 프라이버시 코인으로, 코모도는 대시, 모네로, 지캐시와 경쟁하고 있다. 또한 코모도만의 강점인 분산화 ICO(DICO)를 통해, 이더리움이 리드하고 있는 ICO를 네오(NEO), 엔엑스티(NXT), 웨이브즈(Waves)와 같은 다른 블록체인들과 함께 경쟁할 것이다.

ICO[편집]

2016년 10월 15일에 ICO를 시작하여 2016년 11월 16일에 마감하였다. ICO 공급 가격은 0.3760달러 이다.(현재 1.18달러로 3.14배 가격이 상승하였다.) 총발행한 토큰은 다음과 같이 사용된다. 70%는 DICO를 통해 투자자들에 배포, 20%는 기업 초기 투자자들의 에스크로 보관, 9%는 프로젝트에 기여하는 팀에 인센티브 및 비용(마케팅, 개발, 교육, 버그 바운티), 1%는 프리토큰 세일로 지급 ICO로 모금한 금액의 40%는 제품 및 서비스 개발, 25%는 마케팅 , 15%는 블록체인 연구 개발, 5%는 세금으로 사용된다. 하드캡은 200만달러[12]였고 코모도 재단은 몰타에 있다. 2018년 10월 31일 기준 코모도 KMD는 1.28달러(한화 1,452.9원), 시가총액 14억달러(한화 1,605억원)으로 전체 암호화폐 중 53위이다.

역사와 거래소 상장[편집]

2014년 9월 JL777 제임스 리는 수퍼넷(SuperNET)을 세우고 현재 코모도 프로젝트의 기반이 되는 상상을 시작했다고 한다. 이후 많은 개선을 통해 성공적인 ICO를 이루었다. 코모도 코인은 지갑에 넣어두면 보유수량의 연 5%가 보상된다. 코인을 아가마(Agama) 지갑으로 전송해서 보유하면 된다.[13] 2017년 2월 코모도 코인은 0.1달러로 거래되기 시작했다. 2018년 3월 중반에는 2.73달러로 거래되기도 했고 2017년 12월 12.54달러로 최고가를 기록했다. 코모도는 2017년 2월 5일에 상장되었고 총발행량은 1억 개로 전체의 90%는 ICO를 통해 발행하였고 나머지 10%는 개발을 위해 보관 중에 있다. 2030년경에는 최대 2억개의 코모도코인을 발행할 것으로 예측된다. 코모도는 암호화폐 거래소에서 KMD로 거래되고 있다.

- 2014년 SuperNET 설립

- 2015년 BitcoinDark에서 블록체인 개발을 하여 코모도 플랫폼의 전신을 개발함

- 2016년 10월 15일 ICO

- 2017년 2월 11일 비트렉스 상장

- 2017년 11월 7일 바이낸스 상장

- 2017년 11월 20일 업비트 상장

- 2018년 4월 3일 첫 번째 분산화된 ICO(DICO) 블록네이션(BlocNATION) 프로젝트 진행

- 2018년 11월 기술적 관점의 홈페이지 리뉴얼 및 리브랜딩 진행

수퍼넷[편집]

코모도를 창시한 제임스 리가 2014년에 설립한 회사이다. 수퍼넷은 가격 변동없는 제품들과 분산화 거래소, 다중 코인 지갑과 같은 암호화폐 시장을 위한 도구들을 개발하는 분산화된 조직이다.[14]

리브랜딩[편집]

코모도 공식 홈페이지가 2018년 11월에 업데이트 되었고 리브랜딩의 3단계 버전이라 한다. 4단계는 IBN(Ideas by Nature)팀에서 진행 중에 있으며 새로운 로고와 리브랜딩 전략이 공개된다고 한다.[15]

각주[편집]

  1. 1.0 1.1 1.2 코모도 백서 - "K O M O D O advanced blockchain technology, focused on freedom", Komodo Platform – version 1.1, 2018-06-03
  2. 코모도 공식 홈페이지 - https://komodoplatform.com/our-team/
  3. goldenman, 〈(KMD) 2018년 코모도 : 로드맵을 얼마나 잘 실천하고 있는가? (From Roadmap to Reality)〉, 《스팀잇》, 2018-03-04
  4. 22세기 미디어, 〈코모도 (KMD)〉, 《코인데스크》, 2017-12-23
  5. "코모도 공식 홈페이지 - What’s the difference between “atomic swaps” and “etomic swaps”?"
  6. goldenman, 〈(암호화폐) 아토믹 스왑 & 에토믹 스왑, 쉬운 말로 설명해보기 (Atomic Swaps & Etomic Swaps))〉, 《스팀잇》, 2018-03-06
  7. goldenman, 〈론칭 미팅&파티 현장)〉, 《스팀잇》, 2018-04-17
  8. MTN머니투데이방송, 〈(코인 캐치) 레이더망에 딱 걸린 오늘의 코인 '코모도(KMD)〉, 《유튜브》, 2018-04-24
  9. goldenman, 〈론칭 미팅&파티 현장)〉, 《스팀잇》, 2018-04-17
  10. forkwitch, "@KomodoPlatform", twitter, 2018-10-17
  11. goldenman, 〈(이슈) 코모도(KMD)는 어떻게 EMC2에 대한 51% 공격을 막았을까?)〉, 《스팀잇》, 2018-10-19
  12. SuperNET INC.,"dICO and ICO on BarterDEX", dexstates, 2018-10-31
  13. 돌마리, 〈기타 코모도(KOMODO) 코인〉, 《코인프라이스》, 2018-02-19
  14. SuperNET INC.,"dICO and ICO on BarterDEX", dexstates, 2018-10-31
  15. goldenman, 〈(KMD) 주간 코모도 - 2018년 11월 2째주〉, 《스팀잇》, 2018-11-02

참고자료[편집]

영어
한글
동영상

같이 보기[편집]


  검수요청.png검수요청.png 이 코모도 문서는 암호화폐 종류에 관한 글로서 검토가 필요합니다. 위키 문서는 누구든지 자유롭게 편집할 수 있습니다. [편집]을 눌러 문서 내용을 검토·수정해 주세요.